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사회/경제/환경
LH, 고양 '자이더빌리지' 리츠 우선주 일반공모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국민 누구나 투자 가능할 수 있는 부동산투자회사(리츠)의 우선주에 대한 일반공모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공모하는 주식은 LH가 자산관리를 맡고 있는 고양삼송자이더빌리지주택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고양삼송리츠) 총 발행주식 560만주의 30%인 168만주(84억원)이다.

LH 관계자는 "목표수익 연 5.2%를 제공하는 비상장 우선주식"이라며 "시공사의 책임준공과 미분양 주택에 대한 LH 매입확약 등 신용이 보강된 구조로서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고양삼송리츠는 2018년 GS건설과 케이프투자증권 컨소시엄이 민간공모 사업자로 선정돼 고양삼송 택지개발사업지구 내 오금동 일원에서 블록형 단독주택 '삼송자이더빌리지(전용 84㎡, 432가구)'를 건설하고 있다.

지난해 7월 418가구에 대한 1차 청약접수 결과 12.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같은 해 11월 14세대를 모집한 2차 청약접수는 133.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모든 타입 분양계약을 완료했다.

공모일정은 10일 청약안내 공고를 시작으로, 15∼17일 청약접수, 21일에 주식배정 결과를 공고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10일 이후 케이프투자증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LH 관계자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리츠 주식을 공모해 국민 누구나 소액으로 부동산에 간접투자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자 한다"며 "고양삼송리츠의 경우 투자자의 원금 및 목표배당이 안정적으로 지급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