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장애/복지/노인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제정 20주년, 제20회‘사회복지의 날’개최사회복지법인 유일원 김구대표이사 대통령표창 등 199명 훈장 및 표창받아

보건복지부는 ‘제20회 사회복지의 날’을 맞이하여 6일 (금)오전 10시 30분,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국민 기본생활을 보장하는 포용적 복지”를 주제로 기념행사를 개최하였다.

사회복지의 날 기념식은 국민의 사회복지에 대한 이해를 돕고 사회복지 종사자를 격려하기 위해 보건복지부 주최,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주관으로 지난 2000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정부가 포용적 복지를 통해 국민의 기초생활보다 한 단계 올라선 기본생활을 보장을 알리고, 사회안전망과 맞춤형 돌봄서비스 등의 강화로 전 국민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리는 포용적 복지국가를 만들어가겠다는 미래 목표를 제시하였다.

이번에 제20회를 맞이한 ‘사회복지의 날’은 과거 외환위기로 촉발된 경제사회 불안에 대응하기 위해, 국민 기본선을 보장하고 스스로 일할 수 있는 자활 여건을 조성하고자 당시 국민의 정부에서 사회안전망의 근간인 「국민기초생활보장법」을 제정한 지난 1999년 9월 7일을 기념하여 매년 9월 7일을 사회복지의 날로 기념하고 있다.

기초생활보장제도는 최후의 사회안전망으로서 정부는 그간 부양의무자기준 대폭 축소, 교육·주거급여의 부양의무 폐지, 맞춤형 급여체계 도입 등 다양한 측면에서 제도를 개선하였고 특히 내년에는 중증장애인 수급자에 대한 부양의무 폐지, 일하는 수급자 대상 30% 근로소득 공제제도 도입 등 기초생활의 보장이 더욱 두터워질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우리사회 곳곳에서 복지증진을 위해 헌신해 온 사회복지법인 유일원 김구 대표이사가 대통령표창을 받을 것을 비롯하여 사회복지 유공자 199명이 훈장과 표창을 받았다

국민훈장 동백장은 6.25전쟁 직후 전쟁고아를 돌보기 위해 1959년 아동양육시설인 은평천사원을 설립한 이후 60년간 지역 사회복지현장의 최일선에서 취약계층 보호와 사회적 약자 처우개선에 기여한 공로로 사회복지법인 엔젤스헤이븐 조규환 명예회장이 받았다.

국민훈장 목련장은 나눔 행복 정기기부를 통하여 배려와 섬김의 삶을 실천하고, 아동복지시설과 아동보호전문기관을 운영하여 아동들이 자립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는데 기여한 공로로 사회복지법인 동성원 주수길 대표이사가 받았다.

각 정당 대표,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및 한국경제TV 대표 등 국회·정당·언론계 인사를 비롯해 사회복지 관련 단체장 및 종사자 등 700여 명이 행사에 참석하여, 20회를 맞는 사회복지의 날을 축하하였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정부는 지난 50년 이상 우리 사회를 이끌어온 선(先)성장․후(後)복지 패러다임을 성장, 고용, 복지가 선순환하는 ‘혁신적 포용국가’의 패러다임으로 전환하려고 노력 중이다. 우리가 추구하는 포용적 복지의 목표는 돌봄과 배움, 일과 노후까지 생애 주기에 걸쳐 기본생활을 뒷받침하여 우리 사회의 혁신과 역동성을 지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헌태  kimht2209@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신건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