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메디칼뉴스 의료뉴스
순천향대천안병원, 마음동행센터 개소…경찰 직무 장애 등 치료
이문수 순천향대천안병원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이명교 충남지방경찰청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이 지난 19일 센터운영 관련 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뉴스1

순천향대 부속 천안병원이 충남지역 경찰관들의 마음 건강을 보살피는 '마음동행센터'를 병원 내에 개설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

충남지방경찰청과 함께 운영하는 '마음동행센터'는 직무로 발생한 경찰관들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 불면증 등을 치료하는 전문센터다.

이화영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직접 운영하며, 센터에는 2명의 심리상담사가 상주해 충남경찰청에서 의뢰한 경찰관들에게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상담 및 심리 치료를 제공한다.

이문수 병원장은 "참혹한 사건·사고를 접해야 하는 경찰관들은 마음에 트라우마가 생겨 고통을 받기 십상"이라며 "경찰관들의 트라우마 극복과 마음 건강 증진을 위해 책임감을 갖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