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세종뉴스 시정
세종시 7월 고용률 67.1%…취업자 수 2만명 증가
© 뉴스1

세종시는 7월 고용률이 처음으로 67.1%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최근 통계청에서 발표한 고용동향에 따르면 15∼64세 고용률이 67.1%로 전년 동월대비 0.7%P 상승했다.

전국 특·광역시 가운데 인천 다음으로 높은 수준이다. 지역 내 취업자는 지난해 같은 달보다 2만 명이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산업별로는 사업개인 공공서비스 분야에서 취업자 수가 1만 2000명이 늘었다. 반면, 광업제조업 분야는 1000명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7월 기준 전체 여성 취업자 수는 총 7만 1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 보다 1만1000명(17.9%)이 늘었다.

이는 같은 기간 남성 증가율(10.4%)을 크게 상회한 수치로 여성들의 경제활동 참여가 꾸준히 늘고 있는 결과로 풀이된다.

시는 7월까지 일자리지원센터에 등록한 구직자 취업인원도 지난해 같은 달 대비 30%(227명)증가한 747명으로 집계됐다.

이현구 시 일자리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