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사회/경제/환경
1~20일 수출, 전년 동기比 13.6% 감소…반도체 선박 석유제품 순
7월 1~20일 수출 실적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3.6% 감소했다. 사진은 부산 남구 신선대부두 야적장에 적재된 컨테이너 모습. /© 뉴스1

 7월 1~20일 수출 실적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3.6% 감소했다.

품목별로는 반도체가 30.2%, 선박 24.0%, 석유제품 15.6%씩 큰 폭의 감소세를 보였다.

22일 관세청이 밝힌 7월 1~20일 잠정 수출액에 따르면 283억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6%인 44억6000만 달러 줄었다.

전년 동기 대비 수출 주요 품목을 보면 반도체(Δ30.2%), 석유제품(Δ15.6%), 선박(Δ24.0%) 순으로 줄었다. 반면 승용차(19.5%), 무선통신기기(7.2%), 가전제품(34.5%) 등은 증가했다.

국가별로 보면 對 베트남(8.7%)·싱가포르(0.9%) 수출은 증가했다. 하지만 중국(-19.3%)·미국(-5.1%)·유럽연합(-12.3%)·일본(-6.6%)·중동(-30.3%) 등으로의 수출은 모두 감소했다.

같은 기간 수입액은 287억 달러로 10.3%인 33억 달러가 줄었다. 품목별로는 원유(-33.7%)·기계류(-12.4%)·가스(-14.8%)·석유제품(-23.1%) 등이 감소했다. 반면 반도체(7.7%), 승용차(18.7%) 등은 증가했다.

국가별로 보면 중국(1.0%)·미국(3.7%)·호주(19.4%) 등에서의 수입을 늘었으나, 중동(-32.3%)·유럽연합(-6.5%)·일본(-14.5%)·베트남(-6.1%) 등에서는 줄었다.

한편 일본은 지난 1일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제조 핵심 소재의 수출을 제한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 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