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스포츠
올스타 출격하는 류현진 '99번' 유니폼 들고 활짝
LA 다저스의 류현진(왼쪽에서 세 번째)이 8일(한국시간) 올스타전에 함께 출전하는 선수, 감독과 함께 올스타전 유니폼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다저스 구단 트위터). © 뉴스1


류현진(32·LA 다저스)이 미국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입을 유니폼을 들고 환하게 웃었다.

다저스 구단은 8일(한국시간)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올스타전에 출전하는 구단 선수들의 기념 사진을 공개했다.

류현진은 클레이튼 커쇼, 코디 벨린저, 맥스 먼시, 워커 뷸러 그리고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과 함께 나란히 유니폼을 들고 포즈를 취했다.

류현진이 들고 있는 유니폼에는 그의 등 번호 99번이 쓰여 있다.

류현진은 이번 시즌 전반기 17경기에서 10승 2패 평균자책점 1.73의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규정이닝을 채운 투수 중 1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한 선수는 메이저리그 전체에서 류현진이 유일하다.

류현진은 오는 10일 오전 8시30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리는 올스타전에 내셔널리그 선발 투수로 출전한다.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 한국 선수가 선발 등판하는 건 류현진이 처음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