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사회/경제/환경
철도공단, 122명 공개채용… 안전분야 인력 강화
한국철도시설공단 © 뉴스1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안전분야 인력 강화를 위해 직원 122명을 공개채용 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채용은 공단 일반직 정원의 약 8% 규모로, 공단의 안전분야 인력 강화를 위해 신입직원 96명(일반직91명·기능직5명)과 안전관리·토목안전 등 10개 전문분야를 담당할 경력직원 26명을 채용한다.

10개 전문분야는 안전관리, 토목관리, 환경(미세먼지), 환경영향, 건축, 통신, 전기(전철전력), 전기(신호), 열차계획·관제, 소방설비다.

공단은 사회적 배려 대상자에 대한 취업기회 확대를 위해 전체 채용 인원의 약 24%에 해당하는 29명을 사회형평적 인재로 채용한다.

이들은 사회형평 별도전형을 통해 채용절차가 진행되며, 분야별 채용인원은 장애인 15명, 국가보훈대상자 14명이다.

원서는 5~19일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7월 6일 필기시험과 7월 말 면접전형을 실시하고 8월 중에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김상균 이사장은 "철도기술력으로 한반도를 넘어 세계로 나아가는 철의 실크로드 시대를 이끌어갈 우수한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