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장애/복지/노인
장애인 부부 33쌍 백년해로 기약…충남 합동결혼식
제20회 충청남도 장애인 합동결혼식이 15일 공주 백제체육관에서 열린 가운데 장애인 부부 33쌍이 백년해로를 기약했다© 뉴스1

제20회 충청남도 장애인 합동결혼식이 15일 공주 백제체육관에서 열렸다.

충남지체장애인협회가 주최한 이날 합동결혼식에서는 어려운 생활 형편 등을 이유로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장애인 부부 33쌍이 백년해로를 기약했다.

김용찬 행정부지사를 비롯 김정섭 공주시장, 장애인, 하객 등 3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합동결혼식은 신랑·신부 입장, 유공자 표창, 본식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김용찬 행정부지사는 신랑 33명에게 부토니아를, 성우종 충남지체장애인협회 후원회장은 신부 33명에게 부케를 각각 전달하며 축하의 뜻을 전했다.

김 부지사는 “33쌍의 신랑·신부 모두에게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며 “어려운 여건에도 굴하지 않는 자활과 자립의 의지, 서로를 이해하는 인내와 사랑으로 가정을 형성하고 결실을 맺는 여러분이 모두의 희망”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결혼식을 마친 장애인 부부 33쌍은 2박 3일 동안 제주도에서 행복한 신혼여행을 보낼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