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메디칼뉴스 의약뉴스
CMG제약, 1120억원 유상증자 결정…3000만주 신규발행
CMG제약을 계열사로 둔 차바이오그룹.© News1

차바이오텍 계열사 CMG제약은 1120억원 규모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5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생산설비 증축과 신약 개발, 임상연구 비용을 조달할 계획이다.

증자 방식은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이며, 신규발행 규모는 보통주 3000만주다. 신주배정 기준일은 6월14일, 납입일은 7월30일이다. 신주 상장예정일은 8월12일로 결정했다.

증자는 기업이 주식을 추가로 발행해 자본금을 늘리는 행위를 말한다. 유상증자는 새로 발행하는 신주를 돈을 내고 사는 것이다.

이주형 CMG제약 대표는 "이번 유상증자가 연구개발 및 생산설비를 안정적이고 지속적으로 투자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