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사회/경제/환경
4월 실업률 19년 만에 최고치...'이력서가 소용 없네'
 

올해 4월 실업률이 4.4%로 19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15일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동향에 따르면 4월 취업자는 전년 동월 대비 17만1000명 늘어나는 데 그쳤고 실업자는 124만 5000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8만4000명 늘어나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날 오후 서울 용산구 용산아트홀에서 열린 용산구·성동구·중구, 3개구 합동 취업박람회에서 한 구직자가 이력서를 쓰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