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장애/복지/노인
마늘랩, 한국장애인개발원과 장애인 지원 앱서비스 위한 업무협약 체결
마늘랩 실내지도앱서비스 M.Cube 화면으로 중국 이우시장 건물 내부를 표시하고 있다

마늘랩(대표 장준영)과 한국장애인개발원(원장 최경숙)은 12일 한국장애인개발원에서 장애인의 권익향상과 사회참여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배리어프리 지도앱 서비스를 준비하던 마늘랩에서 이용자들의 실질적 요구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위해 한국장애인개발원의 자문을 구하면서 이뤄지게 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각자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활용하여 △장애인 활동지원 앱(배리어프리 서비스) 개발을 위한 상호 협력 △장애인들의 온라인 접근성 편의를 위한 IT기술 개발 및 장애인식 개선 관련 온라인 콘텐츠 확장을 위한 IT기술 개발을 위한 협력 △마늘랩이 실내 지도 제작을 전담하는 맵 팩토리(Map Factory)를 운영할 경우,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상호협력 △관련 학술연구 및 정책마련을 위한 조사·연구사업 상호협력 △기타 양 기관의 전문성을 활용한 교류 및 협력을 위해 공동 노력할 예정이다.

마늘랩은 메신저, LBS(3D실내지도제작 솔루션), 블록체인 메인넷, 멀티지문카드 등의 솔루션을 보유한 회사로 기존의 기술을 융합한 배리어프리 앱 서비스, 시각장애인 활동 도우미 앱 등을 준비 중이다.

마늘랩 장준영 대표는 “한국장애인개발원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보다 실질적인 서비스 기획과 사회적 가치실현이 가능해졌다”며 “IT기술이 장애인 활동권을 보장하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늘랩 개요

마늘랩은 2014년에 설립되었으며 핀테크, 메신저, 지문카드(멀티카드), POS, 페이먼트 등의 분야로 4개 연구소가 활발히 움직이는 IT 회사다. 오만, 베트남에서 활동 중이며 말레이시아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김헌태  kimht2209@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신건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