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메디칼뉴스 건강·위생
BYO유산균, ''BYO 20억 생(生)유산균 맨·우먼·키즈' 출시
© 뉴스1


 CJ제일제당은 유산균 전문브랜드 'BYO(바이오)'가 온 가족이 섭취할 수 있는 'BYO 20억 생(生)유산균 맨·우먼·키즈'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 3종은 지난 1월에 출시된 'BYO 20억 생(生)유산균'에 성별과 연령대에 맞는 성분을 추가했다. 'BYO 20억 생(生)유산균 맨(MEN)'은 남성의 탄수화물과 에너지 대사에 필요한 비타민 B1을, '우먼'은 항산화 건강을 위한 비타민 C를 추가했다. '키즈'는 아동의 정상적인 면역기능과 세포분열(성장)에 필요한 아연 성분을 추가했다.

보장균수는 약 20억 마리로 기존 BYO 장유산균(스틱형)에 비해 두 배 이상 늘어났다. 장부착력이 뛰어난 특허 유산균 'CJLP243'에 4중 코팅 기술을 더했다.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의 장 내 정착에 도움을 주는 프리바이오틱스(부원료) 성분을 함께 넣는 '신바이오틱스(SYN Biotics) 공법'과 BYO유산균만의 배합기술을 적용했다. 분말이 굳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고결방지제인 이산화규소를 첨가하지 않아 유산균만을 온전히 섭취할 수 있다.

CJ제일제당은 앞으로 유산균의 강한 생명력을 강조하는 '생(生) 유산균' 키워드를 앞세워 국내 유산균 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지난해 기준 5000억 원 이상 규모로 추정되는 유산균 시장의 대형 브랜드 중에서 성별과 연령대를 고려해 별도의 성분을 추가한 제품은 드물다"며 "'보장균수'와 '가성비'를 중시하는 최근 트렌드를 만족시키면서도 성별과 연령별로 소비자 본인에게 맞는 제품 선택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