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의료/의약정보방 제약회사정보방
유광열 동화약품 사장, 취임 10개월만에 사임
  동화약품 유광열 신임 사장  
동화약품 유광열 사장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기자] 전문경영인(CEO) 교체가 잦은 것으로 알려진 동화약품의 새 CEO가 취임 10개월만에 중도 하차했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2월 취임한 유광열 동화약품 사장은 일신상의 사유로 사임 결정을 내렸다. 유 사장의 후임은 아직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너 3세인 윤도준ㆍ윤길준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운영되던 동화약품은 지난 2008년 평사원 출신 조창수 대표를 영입하면서 오너ㆍ전문경영인 체제로 탈바꿈했다. 

그러나 조 사장은 임기 1년을 앞두고 그만뒀고, 후임으로 온 박제화 사장, 이숭래 사장, 오희수 사장, 손지훈 사장 등도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자리에서 내려왔다. 

한편 유 사장은 경희대 사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멤피스 주립대에서 MBA를 수료했다. 이후 질레트코리아, 한국존슨앤드존슨 등을 거쳐 화이자 컨슈머헬스케어 한국 및 일본 대표, DKSH코리아 헬스케어 대표에 이어 의약품 유통업체 지오영 영업총괄 사장을 역임했다.

 
<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http://www.hkn24.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