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메디칼뉴스 의약뉴스
SK바이오팜, 세계최대규모 ‘美뇌전증학회 연례회의’ 참가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AES 2018'에서 참석자들이 SK바이오팜 미국법인 SK라이프사이언스 부스를 방문해 설명을 듣고 있다.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AES 2018'에서 참석자들이 SK바이오팜 미국법인 SK라이프사이언스 부스를 방문해 설명을 듣고 있다.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기자] SK바이오팜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열린 '2018 미국뇌전증학회 연례회의(AES Annual Meeting 2018)'에 참가해 자사가 개발한 뇌전증 치료제 신약후보 물질 '세노바메이트'의 임상3상 결과를 발표했다.

올해로 72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뇌전증과 신경 생리학 관련 전문가들이 모여 질환을 연구하고 새로운 치료법을 논의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학회다. SK바이오팜은 미국시장 진출의 첫 단계로 지난해부터 단독부스를 마련해 본격적인 글로벌 홍보를 시작했다. 

SK바이오팜 조정우 대표는 "학회 현장에서 SK가 독자 개발한 신약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SK바이오팜은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새로운 치료제 개발을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SK바이오팜은 미국 법인 SK라이프사이언스 내 마케팅센터를 두고 '세노바메이트'의 미국 판매를 위한 마케팅 전담 조직과 판매망 구축을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한편 SK바이오팜은 지난 11월 23일 미국 FDA에 '세노바메이트'의 판매 허가를 신청(NDA)했으며 현재 미국 법인 SK라이프사이언스 내 마케팅센터를 두고 '세노바메이트'의 미국 판매를 위한 마케팅 전담 조직과 판매망 구축을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http://www.hkn24.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