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정신건강
국가트라우마센터 설치·운영안 국무회의 통과

대형 재난이나 그 밖의 사고로 정신적 충격을 받은 사람들도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국가트라우마센터 설치ㆍ운영안이 4일 국무회의에서 통과돼 오는 13일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된다.

보건복지부는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보건복지부장관이 국가트라우마센터를 설치ㆍ운영하고, 이를 국립정신건강센터장에게 위임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국립정신건강센터장은 업무를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필요한 경우에는 관계 행정기관, 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건강증진시설, 관련 기관ㆍ단체 등에 자료 제공 등 협조를 요청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헬스코리아뉴스 (http://www.hkn24.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효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