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장애/복지/노인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아동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생명숲돌봄센터』학습공간 개소
생명보험재단은 12일(수) 오전 11시 충남 논산에 농촌지역 아동의 교육격차 해소를 위한 ‘논산생명숲돌봄센터’ 학습공간을 개소했다.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이하 생명보험재단) 12(오전 11시 충남 논산에서 박승용 논산시의회 부의장조경연 생명보험재단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논산생명숲돌봄센터’ 학습공간을 개소했다.

 

‘생명숲돌봄센터’는 돌봄 인프라가 부족한 농산어촌 및 도농복합지역의 보육 사각지대에 설치되어 아이들에게 안정적인 보육환경과 양질의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보육 공간이다.

 

교육부에 따르면사교육이나 가정 학습지도를 제대로 받기 어려운 농촌지역 아동의 학습 부진율은 각각 10.9%, 26.6%에 달해 일반 아동보다 10배나 심각한 상황이다또한 학업 중단율은 4.5배나 높아 학습 습관이 형성되는 시기에 놓인 농촌지역의 초등학교 1~3학년 아동들은 자기주도 학습환경 조성과 맞춤형 교육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에 생명보험재단은 지난 2016년 ‘논산생명숲돌봄센터’를 개소하여 예절교육독서교육 등 아이들을 위한 체계적인 보육 서비스 및 다채로운 교육 프로그램을 요일별시간별로 제공해왔다이번 학습공간 개소를 통해서는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더욱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을 조성하고온라인 자기주도학습시스템 및 태블릿PC 등의 스마트 교보재를 지원함으로써 보다 양질의 교육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생명보험재단 조경연 상임이사는 “교육 격차는 초등학교 저학년 때 해결하지 않으면 그 차이를 좁히기 힘들다”며 “오늘 개소한 ‘논산생명숲돌봄센터’가 모범적인 운영을 통해 교육 불평등이라는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단초가 되기를 간절히 기원하고아이들이 더욱 쾌적한 환경 속에서 돌봄을 받을 수 있도록 TV와 에어컨을 기부하고지속적으로 자원봉사활동을 펼쳐준 삼성생명 충청지역사업부에도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생명보험재단은 지난 2011년부터 논산덕산사천속초순천안동파주하남화산 등 전국 총 9개소에서 생명숲돌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설립 이후 총 4,898명의 아이들을 지원했다.

 

생명보험재단은 2007년 삼성생명교보생명한화생명 등 20개 생명보험회사들의 공동 협약에 의해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고령화극복 지원사업저출산해소 지원사업생명존중 지원사업자살예방 지원사업 등 4대 목적사업을 통해 우리 사회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특화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홍시라 기자  sheilah01@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신건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시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