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멘탈뉴스 정신건강
'정신의학 역사와 아트브룻 History of PSYCHIATRY & ARTBRUT, the Origin ' 국제전시회3월 3일 오후 3시 서울 KT&G 상상마당 4, 5층

'정신의학과 아트브룻 : the origin’ 란 주제로 벗이 미술관과 벨기에 Dr.Guislain 박물관이 공동으로 마련한 국제전시회가 오는 3월 3일 오후 3시 서울 KT&G 상상마당 4, 5층에서 전시오픈 행사를 시작으로 화려하게  막이 올라  오는 5월 8일까지 66일간의 전시에 들어가 정신분야 관계자들과 국내외 아트브룻 작가 등 예술계의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국내 처음으로 대규모로 마련되는 이번 특별 국제전시회는 주한벨기에대사관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 대한정신의료기관협회, 의료법인 용인병원유지재단, 한국정신건강신문이 후원하는 국제전으로 18세기부터 근대에 이르는 정신의학의 역사를 되돌아보는 한편 정신질환자들의 예술로 알려진 아트브룻의 대표작품들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흥미로운 기회가 제공된다


특히 벗이미술관, Museum Dr.Guislain이 주최하고, 기획한 이번 ‘정신의학 역사와 아트브룻 History of PSYCHIATRY & ARTBRUT, the Origin’은 벗이미술관과 기슬랭박물관의 소장품 중심으로 정신의학과 아트브룻 발전의 중요한 지점, 변화 그리고 흐름에 따라 구성된다.

기슬랭박물관의 150여 년간 수집된 유물과 한국 정신의학사를 담은 기록물을 통하여 유럽과 한국의 정신의학 역사를 관람 할 수 있다.

더불어 아트브룻&아웃사이더아트를 소개하고 예술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현대 정신의학이 존재하기 훨씬 이전부터 정신질환은 ‘광기’로써 인류의 역사와 함께 존재해왔음을 동서양의 다양한 미신, 주술과 무속의 존재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국에서 아시아 최초로 열리는 정신의학의 역사전시는 기슬랭박물관의 주요 소장품 200여점을 소개하고 정신의학의 기원을 통해 미래에 나아갈 방향의 단초를 제시하고 관객의 해석을 기다린다.

아트브룻(ArtBrut)& 아웃사이더아트(OutsiderArt) 국내에서는 아직 생소한 아트브룻은 제도권 문화의 영향을 받지 않고 순수하며 고독함 속에서 탄생한 것으로서, 해외에서는 이미 예술의 중심에 자리 잡고 있다.

유럽에서 넘어온 아트브룻은 이제 일본을 중심으로 아시아 곳곳에서 장르에 대한 매니아 층이 만들어지고 있으며 아트브룻에서 확장된 아웃사이더 아트는 일반대중에게 환대 받으며 문화 예술계에 자리잡아 가고 있다.

핸리다거(Henry Darger), 알로이즈 코르바즈(Aloïse Corbaz), 아우구스트 발라(August Walla), 등은 세계 미술의 일부가 되고 역사를 가진 예술사조로 자리 잡고 있다.

아트브룻과 아웃사이더아트는 개개인의 창조성에서 나오고, 어떤 문화에도 제한되어 있지 않다. 이들의 작품은 시공간을 극복하고 있고, 성별, 인종, 종교, 문화의 차이를 초월하는 작품의 깊이와 넓은 폭을 보여준다.

이번전시에서 그동안 국내에서 실물로 접할 수 없었던 아트브룻의 유명 작가들(Aloïse Corbaz, Madge Gill)과 아웃사이더 아트의 대표작가인 핸리다거(Henry darger), 오거스트 왈라(August walla)의 작품들은 예술가의 자발적이고 자유로운 메시지를 통한 힐링을 선사할 것이다.

동시대를 살고 있지만 우리와 ‘다른’ 정신질환자와 정신장애인, 학습된 주류 예술과 ‘다른’ 아트브룻은 모두 인간과 예술이라는 근원에서 비롯한다.

이번 the ORIGIN전은 정신의학과 아트브룻의 역사를 통해 근원(orgin)을 탐구하고, 다른생각, 다른 시선, 다른 그 무엇인가를 끊임없이 구분하고 분리하는 우리 사회에 질문을 해본다.
아울러 전시오픈행사에서는 다채로운 축하공연과 함께 특별강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도 제공되는 등 관객과 어우러지는 국제 공감축제로 승화되어 아트브룻 국제 전시회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키며 감동의 무대를 선사하게 된다.

한편 아시아 최초의 용인 아트브룻 전문미술관인 벗이 미술관은 지난해에도 7월부터 9월까지 장장 88일간에 걸쳐 특별기획전 ‘우리 밖의 동물원 展(Outside the Zoo展)을 열고 국내의 아트브룻 아웃사이더 작가는 물론 벨기에 ‘스튜디오 s',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위치한 ’Creativity Explored‘ 작품 전시를 통하여 국내외 인사이더, 아웃사이더 작가들의 작품들을 모두 한자리에서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큰 호응을 받기도 했다.

김헌태  kimht2209@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신건강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헌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